[불타는청춘]가수 김돈규 나이,미혼,교통사고,지주막하출혈,안연홍,성대결절

9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청춘들이 다음날 ‘농활’ 담당을 정하는 모습이 그려졌습니다.


이 과정에서 청춘들은 각자 아픈 부위를 이야기했고 김돈규는 “힘을 주면 머리 압력 때문에 살살 해야 한다. 하지만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철심으로 김돈규와 동병상련을 느끼던 김광규는 “머리를 다쳤느냐”고 조심스럽게 물었습니다.



김돈규는 “다친 게 아니라 지난해 어깨를 다친 날 아버지가 돌아가셨다. 그날 수술을 당장 받아야 했지만 반깁스를 한 상태로 3일장을 치렀다. 그 다음에 수술을 했고 현재도 철심이 박혀 있는 상태”라며 “지주막하출혈은 11월 말에 수술했다”고 고백했습니다.

 그는 그해 어머니가 12월에 돌아가셨다고 털어놓으며 “모두 작년 7월부터 12월까지 있었던 일”이라며 “지금도 솔직히 내가 어떻게 버티는지 모르겠다”고 말했습니다.



지주막하출혈은 뇌의 지주막 아래 공간에 뇌출혈이 일어나는 질환. 김돈규는 “뇌출혈 중에서도 가장 힘든 케이스다. 예전에 배우 안재욱 씨가 외국에서 수술한 것”이라며 “머리 열고 수술했다. 남들보다 머리를 많이 열었더라. 머리 민 곳도 많아서 흉터가 아물 때까지는 가리려고 모자를 썼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김돈규는 “남들이 볼 때 내가 말하는 게 이상할 수 있는데 내가 느끼기에는 그 전과 다른 게 없다. 어떻게 버티고 있는지도 모르겠다. 일부러 생각하지 않으려고 노력할 뿐이다. 신경 안 쓰고 싶다”고 고백했다. 

김돈규는 “‘불타는 청춘’에 출연하고 싶어서 나온 건 맞는데 할 게 없어서 나온 것도 맞다. 뭘 해야 할지 모르겠다. 특별히 정해놓은 건 없다. 여기 나온 친구들과 말 섞고 친해지고 싶다”며 “아직 말을 많이 하면 어지럽긴 하다”고 말했습니다.


[출처]https://sports.donga.com/article/all/20200609/101439051/1



한편 가수 김돈규는 1993년  015B의 객원보컬 출신이며, 1972년 7월 29일 생으로 올해 우리나라 나이 29세입니다. 키 181cm,몸무게 68kg이라고 나옵니다.

2001년부터 배우 안연홍과 교제하기도 했으며, 결혼한다는 이야기까지 나왔었지만 결국 6년간의 교제 끝에 2007년에 결별하였으며 40대 후반이 된 현재까지 독신으로 살고 있습니다.



이후 한동안 소식이 없다가, 2016년 1월 19일 슈가맨 14회에서 오랜만에 얼굴을 비추었습니다. 2020년 6월 2일 불타는 청춘 256회에서 새 친구로 출연하였습니다.

 1~3집까지 앨범 준비할 때 얀의 데뷔를 도와줬으며 얀의 음역대가 높아서 레슨 도중 본인의 목이 상했다는 이야기를 했는데요. 

그래서 한 때 성대 결절로 두 번이나 수술을 받아서 현재는 목젖이 없다고 합니다. 나중에 그는 지인으로 나온 얀을 슈가맨 출연 가수로 추천했습니다.

한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자신이 살이 찐 이유가 금연을 하면서 단 음식을 많이 찾게 되었기 때문이라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