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무지구카페]구수하고 진한 더치커피가 맛있는 카페::광주서플라이 솔직 후기!

안녕하세요.


김씨네 인간극장 블로그를 찾아주신 여러분 감사합니다.

오늘 포스팅 할 내용은 광주 서구의 유명한 카페인 '서플라이' 이용 후기에 대해 함께 이야기를 나누고자 합니다.

이미 서플라이는 광주 분들은 어느 정도 알고 있을 정도로 인지도가 높은 카페이구요.

전남 담양,광주 동명동,첨단에도 서플라이 분점이 있는데 광주 본점 못지 않게 많은 분들에게 인기가 많아 날씨가 좋거나 주말이 되면 웨이팅은 필수인 곳입니다.





서플라이 외관 사진입니다.

아마 해가 진 뒤에 찾았다면 조명과 잘 어우러진 모습을 촬영할 수 있었을 텐데...

아쉽기도 했지만 요즘 코로나 때문에 외출을 최대한 자제하는 분위기이라 저녁 외출은 거의 하지 않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 곳에서 인증샷을 많이들 찍는 것 같았습니다.

이 날은 김씨 부인 친구 결혼식이 있어 주말에 잠시 강릉에서 내려와 결혼식 참석을 했다가 차 한잔 마시기 위해 김씨 부인 친구가 일하는 서플라이로 향했답니다.

참고로 상무지구 서플라이 주변에는 결혼식장이 많아 하객 차림의 손님들을 카페 내에서 심심찮게 찾을 수 있답니다.



서플라이 내부로 들어섰을 때 가장 눈에 들어온 인테리어 장식 중 하나인 샹들리에.

이 샹들리에 또한 해가 진 후 어둑어둑했을 때 서플라이 내부를 은은하게 장식했을 것인데 주간 사진이라 멋이 완벽하지는 않네요.

그래도 한눈에 보기에도 고가의 장식품인 듯 보입니다.


서플라이 영업시간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죠.

금,토요일 오전10:30-저녁 12:00

월요일~목요일까지 오전 10:30-저녁 11:30까지입니다.

주말과 평일 영업시간이 그리 크지 않고 휴무가 따로 없네요.

주차장은 따로 없어 대로변에 주차를 하셔야 합니다.





서플라이 실내는 다소 울림이 있어 손님들이 많을 때면 울림이 있어 조용한 분위기를 원하는 분들은 조금은 불편할 수 있습니다.

진열장에 보면 커피와 음료 외에도 맥주를 마실 수 있습니다.

하이넨켄,카프리,블랑 맥주가 보이네요.

직원 셋이서 밀려드는 주문을 처리하느라 분주한 모습입니다.

확실히 코로나 여파로 인해 손님이 예전과 같지 않고 비어 있는 자리들이 눈에 띄네요.




주문하기 위해 카운터로 향했는데요.

서플라이는 코로나 바이러스로부터 직원과 손님들의 안전을 위해 매장 방역에 힘쓰고 있다고 광고하는 문구가 눈에 띄었습니다.

또한 반려견과 동반하여 서플라이를 이용할 수는 있으나 반려견으로 인해 다른 손님들에게 피해를 줄 경우 견주에게 피해가 있음을 안내하는 안내문구도 있었습니다.




서플라이에서는 더치커피가 시그니처라고 볼 수 있는데요.

위 사진과 같이 더치커피 액상을 별도로 판매하고도 있었습니다.

더치커피 블렌드 500ml가 16,200원입니다.

밀크티는 500ml 17,100원인데 선물포장은 +1,000원입니다.



서플라이 메뉴판 사진입니다.

서플라이 시그니처는 더치커피(4,900원)와 큐브돌체라떼(5,900원)입니다.

큐브돌체라떼는 각 얼음 모양으로 에스프레소를 얼려 놓은 것을 시원한 우유와 함께 녹여지면서 특유의 맛을 내는 라떼 종류인데요. 얼음이 서서히 녹으면서 마실 수 있기 때문에 시간에 따라 커피 맛이 달라지는 독특한 커피입니다.

김씨 부인 친구는 더치커피를 추천해주어 아이스로 한잔 마셨는데요.

다 드시고 나서 1,000원 추가하면 리필 가능하다고 하네요.

김씨 부인은 현재 임신 중이라 착즙 쥬스(당근+사과+레몬6,700원)를 골랐습니다.

김씨 부인 친구가 본인이 직접 착즙을 내렸다며 자랑스럽게 내어주더라구요.

저도 살짝 한 모금 마셨는데 건강한 맛(?)이 느껴졌습니다.




손을 씻기 위해 2층 화장실로 향했는데요.

옛날 초등학교 다닐 시절 책,걸상 모습과도 같고, 일률적인 흰색 타일 모습이 흡사 목욕탕에 온 듯한 느낌이 들었습니다.

사진에 담지는 못했지만 1층 한쪽에는 온실이 있는데요.

온실은 살짝 습하지만 분위기가 나름 괜찮은 것 같더라구요.



저희가 주문했던 더치커피와 착즙쥬스입니다.

김씨 부인 친구가 센스있게 챙겨준 것인지 말랑한 쿠키도 함께 나왔네요.

더치 커피의 맛이 진하고 좋아 딱 제 스타일 이었습니다.

서플라이를 방문한 많은 분들은 커피 맛은 대부분 만족스러워 했었으나 자리가 불편하다는 평이 있었습니다.

이 점은 참고하셔서 방문하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저와 김씨 부인은 오래 앉아 있지 않았기 때문에 자리가 불편하다는 생각은 그다지 들지는 않았어요.


이상으로 광주 상무지구 카페 '서플라이'이용후기 포스팅을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광주 서구 치평동 888-16 | 서플라이
도움말 Daum 지도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